[ 부키팅기 / 인도네시아 배낭여행 ]

THE GIRL, COMES FROM FAIRY TALE



부키팅기의 길거리 음식

저렴한 가격에 한끼 든든히 배를 채울 메뉴와 다양한 간식들



BAKSO  12,000 RP / 고기완자국수 1,000원


꽤 짜게 먹는다고 자신하는 동행인도 너무 짜서 깜짝 놀랄만큼 

국물은 너무 짜서 먹지 못할 정도로 짜고

고기완자만 몇개 집어먹고 누들만 후르륵 들이켰다


부키팅기 외에도 빠당. 자카르타. 족자카르타. 덴파사르. 마우메레 할것없이 

이곳저곳에서 쉽게 찾을수 있는 인도네시아 사람들이 즐겨먹는 음식인데 

싼 가격에 배를 채운다면 할말이 없지만 

개인적으로 내 입맛에는 맛이 훌륭할 정도까지는 아니었지만 

로컬인들에게 많이 사랑받는 메뉴다






구운 바나나 5,000 RP / 450원


시장이나 길 가장자리에 숯불에 굽고있는 바나나를 파는곳이 종종 있는데 

속에 뭐가들었을까 궁금하지만 

그냥 바나나다. 


제주도에서 귤을 구워먹듯이 그냥 바나나를 구워먹는데

어느 메뉴에 같이 넣기위해서가 아니라 

간식으로 구운바나나를 파는데

바나나상인은 많지만 구운 바나나 상인은 생각보다 찾기가 쉽지않다






KEBAB 11,000~ 20,000 RP / 케밥 900원~ 1800원 사이


부키팅기 이곳저곳에서 상당히 많이 본 메뉴인데 

다른지역으로 이동하면서는 한번도 보지못했다

오리지널케밥부터 달걀, 치즈, 더블케밥, 믹스케밥, 빅사이즈케밥 등 

여러가지 메뉴가 있는데 가격차가 크지는 않고

가장 비싼메뉴를 고른다고 해도 2천원 미만이다


특별히 유난떨면서 맛있다고 할정도까지는 아니지만

부키팅기에서 먹을만한 음식이 그다지 많지않기때문에 

그나마 케밥은 먹을만한 편에 속했다. 






NASIGORENG 13,000 RP / 나시고랭 1,000원


CNN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음식순위 1위가 

나시고랭이라는데 동의할수 없다

인도네시아에 여행간 사람들이 나시고랭을 먹는 이유는

"특별히 다른 먹을거리가 없기때문"이지

유난히 나시고랭이 맛있기 때문이 아니라고 생각했다


인도네시아를 대표하는 음식이니만큼 

다른 로컬푸드에 비해 거부감이 적고 쉽게 먹을수 있는 장점이 있는 메뉴이지만

고급레스토랑에 가든 일반 길거리 음식을 먹든 

나시고랭은 한국인에게 있어서 볶음밥일 뿐이고


사실 한솥에서 나온 나시고랭보다 못한 맛일때가 더 많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음식외에 별다른 배를 채울 메뉴가 없기때문에 애용해야 할 메뉴다


밥 옆의 알새우칩은 KARUPUK(가로푹)이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튀김스넥인데

앞서 이야기했듯이 맛은 알새우칩과 같다

보통 어떤 메뉴를 시켜도 밥 옆에 넣어주는데 

주식옆의 샐러드처럼 인도네시아 사람들은 가로푹을 함께 즐겨 먹는다






FRUITS 11,000 RP / 조각과일 900원~ 1000원 사이


주로 시장이나 광장등 사람이 많은곳에 과일상인이 많이 지나다니는데

미리 잘라놓은 과일을 판다

당도는 거의 흡사한데 시원하지가 않아 당황했다 


그뒤로 과일상인이 지나갈때마다 차갑냐고 물어볼때마다

 동문서답을 하기에 다시 사먹지는 않았다






각종 꼬지 11,000~ 20,000 RP /  900원~ 1800원 사이


한국에서 학교끝나고 분식집에 

학생들이 줄지어 떡볶이며 튀김이며 각종 분식들을 먹는 풍경이 익숙하다면

인도네시아 학생들은 꼬지를 좋아하는것같다


교복을 입은 아이들이 길게 줄서서 

각자 손에 꼬지를 들고 하나씩 야무지게 먹고있는데

꼬지의 종류가 생각보다 다양하다


햄, 완자, 튀김, 누들, 소세지 등 학생들이 돈을 건넬때마다 

한번 익혀놓았다가 식은 꼬지들을 다시 기름에 뜨겁게 데워주는데 

비주얼도 그렇지만 간편하기때문에 간식으로 나쁘지않다




 


바나나맛 호떡 13,000 RP /  1,000원


부키팅기에서만 보고 다른곳에서는 보지못한 간식인데 

한국의 호떡이나 조금 도톰한 로띠인데

 쫀뜩쫀득한 식감은 없고 핫케이크처럼 그냥 잘 씹히는 식감이다


안에 넣어주는것은 살짝 단맛이 나는데 사탕수수이겠거니 하고 짐작했지만 

사실 뭔지 모르겠다


먹었던 간식+식사를 포함해서 가장 다시먹고싶은 메뉴인데 

무난하게 달짝지근하기도 했고

배고픈 와중에 빗속에서 허겁지겁 먹어서 유난히 더 맛있었는지도 모르겠다






20170116 / 이 포스팅은 포털사이트 다음스페셜에 소개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oad More
위로가기

티스토리 툴바